조회 수 207 추천 수 0 댓글 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첨부

11.jpg

 

사실 성공의 발끝도 못가봤지만 먼저 자극적으로 쓴 점 양해부탁드림..

 

전 20대 중반?의 대학생입니다. 코인으로 약 500만원으로 약 8억? 가까이 되는 돈을 벌었고.. 현재는 계좌에 약 4억 나머진 코인을 조금씩 하고 지내고 있습니다. 밖에나가서 이런 얘기 못해서 그냥 익명으로 소소하게 느낀점 말씀드려보겠습니다.

 

장점

1.내가 하고싶은것을 자유롭게 할 수 있음.

옛날에 학식 3500원짜리 먹을까 4500원짜리 먹을까 고민했었고 음료수도 2+1먹을까 그냥 1개짜리 먹을까 고민했었음 언제나 막차끊기기 전까지 신경썼으며 혹시나 가끔 늦을 때 택시탈때는 정말 돈이 아깝곤 했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식사 만원 이만원정도는 그냥 쓸 수 있고.. 먹다가 맛이 없으면 그냥 나가서 다른 음식을 먹곤 합니다. 또 제가 원하는 게 있으면 지나치게 비싸지 않는 이상 몇백만원정도는 쉽게 구매할 수 있는 수준이 되었습니다. 막차 끊기면 그냥 택시타고 가면 되고.. 여행이 가고 싶으면 언제든 비행기표 끊어서 가면 됩니다. 원래는 돈이 없어 여행을 많이 못가봐서 돈이 될때마다 여행을 가곤 했었는데 이젠 여행 가는게 지겹습니다. 

 

단점

1.세상이 재미가 없어짐

돈을 약간 쉽게 번 케이스라 뭘 해도 흥미가 없어집니다. 또 사람들이 천원, 이천원, 만원, 이만원가지고 벌벌 떨고 하는거 보면 약간 안타깝게 느껴집니다. 제가 여태까지 그래왔었고, 제 친구, 제 가족들이 이러고, 일반적인 삶이 이런걸 알고 있으면서도 자만심에 빠지게 됩니다. 여튼 뭘해도 고만고만해지니.. 웬만한 자극이 자극으로 다가오지 않습니다. 그래서 전 사람이 냉소적으로 변한것같고, 우울증도 살짝 온것같아요.

 

돈좀 벌면서 가장 크게 느낀 고민은..

돈이 많으면 행복한가? 입니다. 이게 요새 제 가장 큰 고민입니다. 사실 저는 대학생때 통장에 백만원도 없었던 사람으로써, 몇천만원, 몇억 있으면 매우 행복해질 줄 알고, 제 인생이 바뀔 줄 알았습니다. 

하지만 생각보다 크게 달라지지 않더군요. 결국 하루 세끼 밥 먹는건 비슷하더라고요. 어떻게보면 제가 고작 10억도 안되는, 강남에 집하나 못사는 푼돈 벌어서 이렇게 느낄 수 있는걸 수도 있겠지만.. 

 

'돈을 이렇게 벌고나서 행복한가?, 만약 이렇게 50억을 번다고 해서 내 인생이 판타스틱하게 바뀔 것인가?' 에 대한 질문은..'아직 잘 모르겠다' 입니다. 결국 돈이 모든걸 좌우하는건 아닌것같더라고요. 단지 선택의 폭이 좀 넓어질 뿐이고, 그뿐입니다. 

휴학을 하면서 백수처럼 지내면서 먹고싶은것 맘대로 먹고 다니고 싶은대로 다 다니고 하고싶은대로 다 했는데도 그렇게 행복하지는 않더라고요. 

돈이 적으면 행복해지는데 큰 걸림돌이 되겠지만 돈이 많다고 해서 무조건적으로 행복한건 아닌것같습니다. 유명아이돌들이 자살을 하거나, 기업인들이 행복지수가 1등이 아닌걸 보면 이런 생각이 들곤 합니다. 

 

그냥 주저리주저리 써봤습니다. 그냥 일기 본걸로 생각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 글이 마음에 드셨나요? 추천은 베스트 게시판으로 이동됩니다.
Comment '8'
  • 익명_44577778 2019.04.16 02:56
    아직 쓰는법을 잘 모르는듯...
  • 익명_39168121 2019.04.16 02:56
    쓰는법 뭐가 있을까요?
    저렇게 돈번지는 한 1년된거같아요
    뭐 애초에 그렇게 사치 부리는 성격도 아니어서
    별로 지금 당장 필요도 없는 차같은거 사고 싶지도 않고요
    그냥 기껏해야 브랜드 옷 사고.. 라코스테 집업같은거 사고 몇백만원짜리 시계 사본게 다네요
  • 익명_44577778 2019.04.16 02:56
    지금은 나도 여유 없지만 옛날에 여유 있을때 가장 좋았던건
    대접 받을만한 곳에 가서 대접을 받는 거였는데 차 살때나 백화점 명품 브랜드 들어가서 대접 받을때였음
    대충 입고가서 직원들이 하대하는거 느끼다가 뭐 하나 긁었을때 태도 바뀌는 거 볼때 그 쾌감이란...
    요즘은 느껴볼 수 없는 쾌감이라 많이 그립네...

    작성자는 가난했던 상태에서 목돈이 들어와서 사치를 부리기 꺼려하는 것 같은데
    어느정도 허용되는 선 안에서는 충분히 부려야 있는 돈만큼 행복하게 살 수 있는 것 같다.

    나같은 경우는 돈으로 누구한테 선물하거나 나누는 것도 꽤 즐겼었음...
    그냥 단순히 지인이나 친척들 밥 사주거나 선물 몇 개 해주는 것만으로도
    내가 돈이 많아서 좋은 점이 있다는걸 느끼게 해주는 좋은 행동임 그렇다고 기부는 별로 추천 안함
    그냥 주변 힘든 친구나 친척들 있으면 선물 해주거나 밥 사주는 것도 엄청 보람차다.

    4억이라 그런지 사실 막 쓰기도 애매한 돈이라 그런 것 같은데 50억이 들어오면 판타스틱한 라이프로 변할 건 확실함
    유명 아이돌 자살은 공인이라 그런 거고 기업인들은 업무에서 받는 스트레스가 엄청나지...
    공인도 아니면서 사업꾼도 아니고 작성자처럼 백수인데 50억이 있으면 자살할 일 절대로 없고 인생이 즐거울수밖에 없음.
  • 익명_39168121 2019.04.16 02:57
    참고해볼게요
    장문의 말씀 감사합니다
  • 익명_63218898 2019.04.16 02:57
    제목만 봐도 그냥 잘못생각하고 있구만
    성공=돈이 아님
    단점에서 말했듯 인생이 행복과 만족, 재미가 있어야 성공임
    인생 한번사는데 100억, 1000억 있어도 불행하다면 그게 성공한 인생인가?
    아예 없으면 불행하겠지만 월급받고 근근히 살아도
    건강하고, 주변사람들한테 인정받고, 사랑하는 부모형제, 처자식들 있으면 행복한거지
  • 익명_50092467 2019.04.16 11:24
    ㅋ어리네
  • 익명_48595129 2019.04.16 13:58
    ㅄ ㅋㅋ 난 너보다 더벌었는데(400억) 너처럼은생각안함

    너 그돈이제금방까먹고 조질걸내가장담함 몇년내로
  • 익명_73985791 2019.04.16 17:41
    누려요 누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베스트 글 니들 가슴 젖꼭지애무 좋냐? 5 new 익명_84784060 2019.04.20 308
베스트 글 여자친구를 친구한테 못 보여주겠어 8 new 익명_06727644 2019.04.20 228
베스트 글 귀 애무 ㅈㄴ 신세계더라 3 new 익명_25986298 2019.04.20 210
8703 지갑잘알 들어와봐 5 익명_54589410 2019.04.16 62
8702 다음주 동원훈령가는데 질문 4 익명_61456186 2019.04.16 40
8701 축알못인데 질문있슴돠 3 익명_46641502 2019.04.16 40
8700 형들 그 무기수 김신혜씨있잖아 익명_70976004 2019.04.16 57
8699 맥주 안주 2 익명_07469476 2019.04.16 35
» 어린나이에 성공해보니까 느낀점 8 file 익명_39168121 2019.04.16 207
8697 자연포경이 어떤 거냐 3 익명_61392295 2019.04.16 76
8696 새차 살려고 하는데 ㅜ 5 익명_01037898 2019.04.16 58
8695 배달의민족 사용해본사람 익명_06663042 2019.04.16 22
8694 근데 채식주의자는 낙태 무조건 반대했겠지? 1 익명_28556632 2019.04.16 41
8693 예비군 핸드폰 안낸다 2 익명_10333647 2019.04.16 55
8692 오늘 s10e 조졌다 2 익명_81357250 2019.04.16 73
8691 영화 고수만 3 익명_29370666 2019.04.16 42
8690 여러분이라면... 30대 유부남 고민 3 익명_53563339 2019.04.16 98
8689 30-40대 회사원들 2 익명_32895432 2019.04.16 65
8688 겨털제모 어케함ㅜ 1 익명_69527882 2019.04.16 27
8687 우라나라 연좌제 폐지됬음? 3 익명_79250308 2019.04.16 48
8686 관계 횟수로 싸우면 5 익명_34311366 2019.04.16 116
8685 자본주의 끝판왕은 대한민국인듯 file 익명_43179368 2019.04.16 56
8684 요즘 예비군훈련 폰 안거둬가냐 4 익명_59548316 2019.04.16 41
8683 무한리필 고기집 같은 곳은 어떻게 운영을 하는 것일까요...? 3 익명_39129538 2019.04.16 61
8682 약대다니는사람있냐 2 익명_07972382 2019.04.16 33
8681 님들 홍진영 노래중 사랑의배터리 버전중 익명_16308526 2019.04.16 20
8680 저축 안하는 사람 있음? 1 익명_26485077 2019.04.16 27
8679 왕겜 봐야지 ㅎㅎㅎ 1 익명_11055111 2019.04.16 3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64 Next
/ 364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


kakao.png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문의/신고 | 게시글 중단 요청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