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4 02:23

찌질한 기억

조회 수 17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누구나 추억을 떠오르게 하는 무언가가 있을텐데

저는 이 노래만 들으면 제 찌질했던 모습이 생각이 나요.

 

군대 있을 때, 친구 만나러 대학교 놀러갔다가 알게 된 여자애 기억.

친구가 아는 여자애 하나 불러줄테니 셋이서 놀자 그래서 만난 여자였는데

그 날 처음 봤는데 아무 거리낌 없이 재밌게 놀았고

말도 잘 통하고 성격도 잘 맞는 거 같아서

군대 있을 때 전화도 자주 하고

휴가 나와서 걔랑 따로 만나기도 하고,

여튼 그러면서 점점 좋아졌어요.

저는 부산쪽 살고 여자애는 서울 살았는데

걔랑 둘이서 만나려고 서울까지 가보기도 했고

둘이서 밤에 한강 구경 갔던게 되게 기억에 남아요.

여름이었는데, 둘이 앉아서 맥주 한 캔 마시면서

한강 불빛 구경했었거든요. 

그 날 집 내려오면서 그게 얼마나 기분 좋았는지.

 

그런데 제가 좀 용기도 없고

군인인데 무슨 여자한테 껄떡거리기나 하냐, 정신차리자, 

그러면서 혼자 연애했다 끝내기라도 한 것처럼 전화 연락도 뜸하게 하고

그랬더니 자연스럽게 여자애도 서먹서먹하게 대하기 시작했어요.

그래서 그냥 인사치레로 연락 한 번씩 했었는데

어느 날 전화하니까 남자친구 생겼다고 하더라고요.

이번에 들어온 신입생 중에 누구랑 사귀게 됐다면서.

그래서 잘 됐다, 축하한다, 그러고 끊었는데

그 뒤로 한 번도 연락 안 했어요.

그 때 전역까지 1년 남았었는데

1년동안 전화 한 번 안 하고, 그렇게 제대하고 바로 복학해버렸어요.

 

그런데 학교에서 어느 날 걔가 남자친구랑 지나다니는 걸 마주쳐서

어색하게 인사했는데, 참 기분이 설명이 안 되더라고요.

너무 부끄럽고, 괜히 여자애한테 죄 지은거 같고,

근데 사실 아무것도 없이 혼자 좋아했으면서 이러니까 더 자괴감 들고.

 

그래서 그 날 교내 라디오 방송에 이 노래를 신청곡으로 띄웟어요.

사연팔이 하면서. 오늘 제가 좋아했던 여자애 사귄지 1년되는 날인데

그 1년 축하하고, 그동안 잘 버티고 있는 나도 축하해주고 싶다고.

그랬더니 그게 라디오에 뽑혔어요. 

그래서 교내 방송국에서 언제 몇 시에 방송 나온다고 알려주길래

혼자 학교 벤치에 앉아서 이 노래를 들었어요.

여자애 이야기 담은 제 사연이랑, 좋은 인연 만나라는 DJ의 멘트랑,

그리고 이 우울한 노래까지.

그 날이 저녁이었고 바람이 약간 쌀쌀했던 것까지 

다 강렬하게 기억에 남아서 

이 노래 들을때마다 그 때 생각이 나네요.

 

여러분들도 뭔가 이런 추억이 떠오르는 것들이 하나씩 있겠죠.

저도 그런 걸 만나서 계속 이 노랠 듣는데

참 노래가 새삼 좋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익명게시판 이용 안내 (무성의 글 즉시 차단) 익명_56421862 2018.02.17 40
1228 라멜라전반에 뭐함? 1 익명_89425213 2018.02.14 18
1227 발렌타인!!! 2 익명_27113254 2018.02.14 22
1226 여친한테 받은 발렌타인 선물 인증한다 5 file 익명_90189767 2018.02.14 118
1225 군대에서 후임 놀리다 후임 여친에게 편지 받음.ssul 5 file 익명_65885782 2018.02.14 105
1224 다들 뭐하고 사는지 솔직하게 적어보자 5 익명_92415864 2018.02.14 43
1223 코성형 1주차인데 고민좀 ㅠㅠ 3 익명_07461178 2018.02.14 43
1222 추억속에 빠져사는 애들있냐 2 익명_90729697 2018.02.14 24
1221 신발이나 패션 관심 있은형들 도와줘 4 익명_63866795 2018.02.14 20
1220 19)) 900일 사겼는데 10 익명_39438257 2018.02.14 138
1219 중국음식 둘중에 4 익명_53856405 2018.02.14 20
1218 발렌타인데이다 개새덜아 2 익명_32308378 2018.02.14 9
» 찌질한 기억 3 익명_88555475 2018.02.14 17
1216 번호딴 여자 몇번째만났을때 사귀자하면 적당하냐 2 익명_04747876 2018.02.14 34
1215 잘생기면 땡큐인가?? 5 file 익명_16560277 2018.02.14 43
1214 아오 씨벌 짱깨새끼들 뚝배기 깨고싶다 ㄹㅇ 3 익명_48454099 2018.02.14 25
1213 건성인데 간지러워서 잠을 못자 6 익명_82915581 2018.02.14 13
1212 9급 일행기준 노베 3개월반은 힘들고 최소 6개월임 5 익명_49373458 2018.02.14 12
1211 오토바이? 바이크? 타는 사람 입문할려는데 질문좀 3 익명_40741459 2018.02.14 14
1210 오늘은 발렌타인 2 익명_49222802 2018.02.14 6
1209 미트볼파스타 해먹음 2 file 익명_50643197 2018.02.14 12
1208 윤식당2 정유미 츄리닝바지 아시는분 5 file 익명_30548212 2018.02.14 54
1207 흥민이 응원해라 2 익명_78788064 2018.02.14 10
1206 빅뱅은 천재임 3 익명_65908658 2018.02.14 43
1205 근데 그거할때 크기가 3 익명_52115785 2018.02.14 84
1204 인싸꿀팁좀 4 익명_73762018 2018.02.14 3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63 Next
/ 63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


김짤닷컴 네이버 로그인_Green.PNG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